본문 바로가기
국민콜 110 정부민원안내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정보
작성일 2013-05-06 조회수 2494
제목 보이싱피싱"우체국, 택배사칭"줄고, "KT 사칭, 스미싱" 늘어
보이스피싱 「우체국·택배사칭」 줄고,

「KT사칭·스미싱」늘어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이성보)가 정부민원을 상담하기 위해
운영 중인 110콜센터에 올 1~3월 중 접수된 보이스피싱 피해 분석한 결과 KT를 사칭하거나, 스마트폰 문자메세지로 특정 사이트 연결을 유도해 소액결제를 발생시키는「스미싱」피해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난 것으로 보도가 되었습니다.

 

 

 

권익위 110콜센터 보이스피싱 상담 건수

                                                                                              (단위 : 건, 억원)

 

 2009년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3월

 상담건수

 44,709

 18,229

21,451 

 18,356

4,365 

 피해금액

 25.6

15.3 

 37.6

17.7 

 5.3

 

1~3월 중 110콜센터로 걸려온 보이스피싱 관련 상담전화는 총 4천 365건으로, 작년 동기대비 5천 212건에 비해 16.3%가 감소

피해액 역시 2012년 1사분기 7.2억원에서 5.3억원으로 26.4% 감소

이는 정부와 관계기관의 지속적인 홍보 등으로 보이스피싱에 대한 국민적 경각심이 높아졌고, 대처방법 등이 알려져 피해 사례가 감소한 것으로 분석



최근 분기별 보이스피싱 상담건수 및 피해금액

                                                                                            (단위 : 건, 억원)

 

 '12년 1사분기

 '12년 2사분기

 '12년 3사분기

 '12년 4사분기

 '13년 1사분기

 상담건수

 5,212

5,338 

 3,352

4,454 

4,365

 피해금액

 7.28

 3.37

3.29 

 3.82

5.29 

 

지난해 하반기 대비 다소 증가한 수준으로 지속적인 모니터링이 필요

사칭기관은「KT」가 지난해 대비 8.1%p가 증가해 21.8%(958건)로 가장 높은 비율

「은행(파밍 포함)」도 657건으로 15%를 차지하여 지난해 9.8%에 비해 비교적 큰 폭으로 증가

올해 새로 등장한 유형인 특정 기업 등을 사칭하는「스미싱(소액결제 포함)」피해가 전체의 7.9%(347건)를 차지하고 있어 단기간에 급속도로 확산

참고로 KT 사칭과 스미싱은 다른 보이스피싱 유형에 비해 비교적 피해금액이 소액(20~30만원 이내)이나, 피해발생 확률은 높은 편으로 각별한 주의가 요구

과 경찰 등 수사기관」은 11.4%(503건)으로 절반 가까이 감소

「공공기관」은 지난 해 5.5%에서 올해는 2.5%(110건)로 감소했다.

2008년에 전체의 44%를 차지할 정도로 주요 사칭유형인「우체택배사칭」은 2012년 4.8%에 이어 2013년에는 4.1%(885건)로 지속적으로 감소

 

 최근 2년간 보이스피싱 사칭유형 비교

 

 

 순위

 2012년

 비율(%)

 2013년 1분기

 비율(%)

 1

 검찰, 경찰

 20.8

 KT

 21.8

 2

 KT

 13.7

 은행(파밍 포함)

 15.0

 3

 은행

 9.8

 검찰, 경찰

 11.4

 4

 공공기관

 5.5

 스미싱(소액결제 포함)

 7.9

 5

 자녀납치

 5.1

 공공기관

 2.5

 

KT를 사칭하는 사례

기존 핸드폰 LTE폰으로 교체 이벤

국제전화 미납요금 조회

비교적 소액(주로 20만 이내)을 입금하도록 요구

금전요구 없이 피해자의 개인정보를 빼내가는 형식

향후 다른 범죄에 활용될 가능성이 높음

 

2013년 신종사기 수법인 스미싱

프랜차이즈(햄버거, 커등) 할인권

청첩장

뉴스속보 등을 가장한 문자메시지를 발송

인터넷 주소 클릭을 유도

클릭할 경우 스마트폰에 성코드를 설치하고, 결제 인증번호를 전송하여 소액결제 요금을 편취하는 수법

범죄자들이 보안카드번호, 계좌비밀번호 등의 금융정보를 확보해야하는 다른 보이스피싱과 달리 문자메시지를 클릭하면 소액결제가 이루어져 실제 피해로 이어지는 확률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기예방 바로가기

 

 

 ◉ 핸드폰 소액결제 차단

 ◉ 스마트폰 백신설치

 ◉ 스마트폰 보안수준 강화

 ◉ 스팸문구 기능 활용

 ◉ 공인된 오픈마켓 이용

 

◈ 클릭  ▶▶▶ 사기예방 바로가기

 

Tip 1. 보이스피싱(Voice Phishing)

‘전화를 통해 개인정보를 낚아 올린다’는 뜻으로 음성(Voice)+개인정보(Private data)+낚시(Fishing)를 합성한 신조어. 기망행위로 타인의 재산을 편취하는 사기 범죄의 하나로, 특히 전기통신수단을 이용한 비대면거래를 통해 금융분야에서 발생하는 일종의 특수사기범죄 

Tip 2. 스미싱(Smishing)

휴대폰 문자메시지를 이용한 새로운 해킹기법으로 휴대폰 문자메시지(SMS)+낚시(Fishing)를 합성한 신조어, 피해자에게 문자메시지를 발송하여 인터넷 주소 클릭을 유도하여 스마트폰에 악성코드를 설치하고 소액결제 인증번호를 범인에게 전송하여 사이버머니, 게임아이템 구입, 이후 소액결제 요금 청구됨

Tip 3. 파밍(Pharming) 

PC를 악성코드에 감염시켜서 이용자가 인터넷 즐겨찾기나 포털사이트 검색을 통해 금융회사 등의 정상 홈페이지 주소로 접속해도 피싱사이트로 유도하여 금융거래 등을 편취하는 새로운 컴퓨터 범죄 수법





 

다음글 110 정부민원안내콜센터의 하루
이전글 국민행복제안센터가 개통되었습니다.